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종합 | 정치 | 사회 +15 | 이슈 | 포토/인포그래픽 | 문화 | 세계 | IT/과학
최종편집일 : 2021년 10월 18일 18:26:36
사회    |  정치.사회  | 사회
성남시,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현판 제막식 개최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기자 : 아파트연합신문 등록일 : 2021-10-14 10:38 최종편집일 : 2021-10-14 10:38
 

28a6f738e3301ebda1ea9f448ea0f8f8_1634175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10월 14일 오전 10시 시청 1층 로비에서 아동친화도시 인증현판 제막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은수미 성남시장, 아동참여단 등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현판 제막, 기념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시는 앞선 8월 30일 유니세프(UNICEF·유엔아동기금)로부터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획득했다.

아동친화도시는 만 18세 미만 모든 아동의 권리가 보장되며, 아동의 의견을 정책과 법, 예산 등 의사결정 과정에 고려하고 반영하는 도시다.

아동권리 전담부서와 옹호관 운영, 아동 친화적인 법체계 가동, 아동 예산 분석과 확보, 정기적인 아동권리 현황조사 등의 10가지 구성요소를 충족해야 한다.

시는 10가지 구성요소 이행과 함께 전국에서 가장 먼저 아동수당 지급 관련 소득 기준을 철폐하고, 아동의료비 본인부담 100만원 상한제를 시행하는 등 25개 전략사업을 중점 추진했다.

시는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계기로 현재 11~18세 50명으로 구성된 아동참여단을 내년도에 8~18세 60명으로 늘릴 계획이다. 아동 권리교육 대상도 4~5학년생에서 저학년생까지 점차 확대한다.

15곳인 다함께 돌봄센터는 내년까지 32곳으로 확대하고, 판교 대장초등학교에 설치한 ‘학교돌봄터 전국 1호’ 등과 같은 새로운 공공돌봄의 영역을 발굴한다.

88곳인 국공립어린이집은 내년까지 101곳으로 늘려 현재 31.9%인 이용률을 40%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다.

성남시 관계자는 “아동친화도시 인증 자격은 오는 2025년까지 4년간 유지된다”면서 “글로벌 네트워크 활동 자격 등 제도적 인프라를 적극 활용하고, 아동의 소리에 더욱 귀 기울여 상위단계의 아동친화도시로 도약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정치.사회의 최신글
  “학교숲, 도시숲 등 생활권 내 녹색 공간 확…
  은수미 성남시장, 성남수소충전소서 “수소경제 …
  오산시 “운암뜰개발 민간배당이익 모두 환수”
  백군기 용인시장, 터키참전기념비 참배
  “갑작스러운 추위에 시민들 피해 없도록 살펴달…
  용인시 성복도서관, ‘다국어 책크인(Check…
  용인시, 경로당 829개소 방역소독 실시
  ‘온종일 돌봄체계 구축’... 하남시, 감일 …
  동두천시, 행복드림센터(시민수영장) 건립공사 …
  부천시, 온라인으로 수출 판로 뚫는다
아파트연합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풍덕천로 139번길 16-3 일신BD 3F / TEL : 031)261-2502 / FAX : 031)261-2503
    인터넷 등록번호 : 경기-아51027 / 등록연월일 2014년07월22일 발행인 / 편집인 : 김광수 청소년보호책임자:김광수
    Copyright© 2015~2021 아파트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