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종합 | 정치 | 사회 +8 | 이슈 | 포토/인포그래픽 | 문화 | 세계 | IT/과학
최종편집일 : 2021년 01월 22일 07:50:18
사회    |  정치.사회  | 사회
코로나19 지역 확산 차단 위해 강화된 방역조치 시행  
- 백군기 시장, 24일 시민과의 대화서…키즈카페 관련 40명 확진 ‧ 역학조사 진행 중 - - 수능 앞둔 고3 위해 학교 ‧ 스터디카페 등 방역조치 강화…어린이집 869곳 휴원 명령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기자 : 이정희 등록일 : 2020-11-24 16:30 최종편집일 : 2020-11-24 16:30
 
20201124_161802.jpg
 백군기 용인시장은 24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온라인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지난 18일부터 관내 57명의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한 데 따른 조치현황을 밝혔다.
백 시장에 따르면 지난 한 주 시에선 확진자 접촉해 감염된 10명을 포함해 유니스 아카데미 관련 6명, 미술대학원 관련 1명, 삼계고 1명, 용신중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 4명에 대한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며 나머지 34명은 모두 기흥구 마북동 ‘빛깔색깔드로잉’ 키즈카페 관련 확진자다.
백 시장은 “가족과 지인 모임 등 일상생활을 통한 코로나19 N차 감염이 번지고 있어 조치현황을 신속히 공개한다”며 “우려가 컸던 키즈카페 관련 확진자는 지난 13일 이후 40명으로 확인됐고, 오늘 신갈고 학생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해당 학교를 긴급 방역을 한 뒤 역학조사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별개로 전날 수지구 성복동 성서초 학생이 인천시 확진자와 접촉해 확진 판정을 받은 데 대해 해당 학교를 전면 온라인 수업으로 전환하고 긴급 방역 및 진단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 시는 집단감염으로 인한 확진환자와 함께 증가한 이들의 접촉자 등 자가격리자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전담직원을 배치해 현장 점검을 하는 등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한 밀착 관리에 나섰다.
백 시장은 “오늘부터 2주간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되는 만큼 지역 내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강화된 방역조치에 들어간다”며 “특히 수능을 앞둔 고3이나 감염병에 취약한 어린이를 위해 교육현장 방역에 심혈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선 고등학교는 3분의2 수준의 등교가 허용되고 그 외 학년의 경우 밀집도 3분의1 원칙 아래 최대 3분의2 등교가 가능하다.
학원이나 교습소, 직원훈련기관 등에서는 8㎡당 1명으로 인원을 제한하고 좌석 2칸 띄우기와 밤9시 이후 운영 중단 가운데 한가지 수칙을 지켜야 하며 음식 섭취도 금지된다.
독서실이나 스터디카페는 좌석 한 칸 띄우기는 물론 단체룸의 경우 입장 인원이 절반으로 제한되고 밤9시 이후엔 문을 닫아야 한다.
시는 수능방역 기간에 따라 점검반을 확대 편성해 관내 125개 스터디카페의 방역수칙 이행 여부를 점검할 방침이다.
이를 통해 방역 수칙을 위반한 이용자에겐 10만원, 관리자에겐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다.
앞서 시는 키즈카페 관련 확진환자가 다수 나오면서 어린이의 안전을 위해 전날부터 긴급돌봄을 제외한 869곳 어린이집에 별도 명령 시까지 휴원 조치를 내린 바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에선 단란주점, 클럽, 룸살롱 등 유흥시설 5종에 대해 집합금지 명령이 내려지고 노래연습장과 실내 스탠딩 공연장은 밤9시 이후 영업을 중단해야 한다.
시는 이들 시설이 방역 수칙을 잘 이행하는지 관리하기 위해 22개반 44명으로 구성된 점검반을 꾸려 경찰과 합동 점검하며 미이행 시 시설 운영중단 등의 강력 조치를 내릴 방침이다.
또 관내 31개 주민자치센터의 경우 이용 인원을 30%로 제한하고 2m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운영한다.
관내 853곳 경로당은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운영시간이 단축되며 홀짝제 등 이용 인원을 10인 이내로 조정한다. 식사와 단체 이용 프로그램은 중단한다.
한편, 시는 코로나19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한 긴급생계지원사업의 신청 기간을 30일 오후6시까지 연장해 접수받는다.
백 시장은 “시민의 안전을 위해 불가피하게 방역 조치를 강화했지만 동전의 양면처럼 소상공인의 피해가 따르게 된다”며 “정부와 협력해 지역 경제를 뒷받침하는 대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코로나19로 소득이 감소했거나 갑작스런 실직으로 어려워진 근로사업자, 자영업자 등이 긴급생계지원사업의 혜택을 놓치지 말고 받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정치.사회의 최신글
  도, 전 직원 코로나19 선제검사 마쳐…공공·…
  용인시, 청년 커뮤니티 지원사업 참여할 10팀…
  ‘용인온마켓’ 설맞이 농 ‧ 특산물 10% 할…
  ㈜KCC서 통 큰 기부로 이웃돕기 동참
  기흥구, 통학로‧자전거도로 개선사업 현장 점검
  백군기 시장, 신년 맞이 보훈단체장 격려
  “발열환자도 안심하고 진료 받으세요”
  영덕동 주민편의 위해 신갈천 인도교 설치 착공
  이재명, 2차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도민 1인당…
  막바지 더욱 뜨거워진 이웃돕기 열기
아파트연합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풍덕천로 139번길 16-3 일신BD 3F / TEL : 031)261-2502 / FAX : 031)261-2503
    인터넷 등록번호 : 경기-아51027 / 등록연월일 2014년07월22일 발행인 / 편집인 : 김광수 청소년보호책임자:김광수
    Copyright© 2015~2021 아파트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