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아파트관리 묻고 답하기 | 용아연 | 종합 | 국토부 질의.답변 | 법제처 유권해석 | 판례
최종편집일 : 2023년 02월 07일 17:45:23
용아연    |  아파트뉴스  | 용아연
'페인트 납품비리' 입주자대표 등2명 구속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기자 : 안재주 등록일 : 2015-12-14 21:38 최종편집일 : 2015-12-14 21:38
 
경기도 오산시의 한 아파트에서 발생한 납품비리 사건으로 결국 입주자대표와 노루페인트 직원이 구속되었다.
화성 동부경찰서는 배임수재 혐의로 오산의 한 아파트 입주자 대표 C씨(50세)와 페인트 회사직원 최모씨를 구속
했다고 14일 밝혔다.
범행에 가담한  관리사무소 소장 박모(45세.여)씨와 시공업체 대표 이모씨등 2명을 입찰 방해 등 혐의로 불구속입
건했다.
C씨는 페인트 회자 직원 최씨를 소개받아 페인트 구매 대가로 2억원을 받기로 하고 지난 10월 노루페인트 회사와
9억원 상당 납품계약을 체결한 뒤 페인트 직원으로 부터 리베이트 명목으로 1500만원을 받아 챙긴 협의를 받고있다.
또 입주자대표 C씨는 관리소장 박씨와 모의해 4억원짜리 도색공사 시공업체 선정 과정에 개입하여 응찰업체의
견적가를 시공사 대표 이씨에게 알려주어 시공업체로 낙찰 받을 수있게 한 협의도 받고 있다.
페인트 회사 최씨는 리베이트 금액을 마련을 위하여 입주자대표 C씨와 짜고 빈 페인트 통을 납품하였으며,
관리사무소 관리과장 A씨는 이런 납품비리를 경찰서에 진정서를 제출하여 수사를 착수했다.
참고인 조사를 받던 A씨는 11월26일 경찰의 수사과정이 부당함을 알렸지만 결국 자택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아파트뉴스의 최신글
  부천시, 공동주택관리 감사로 투명한 관리 문화…
  동두천시, 제313차 ‘안전점검의 날’ 캠페인…
  오산시 공동주택관리 감사 사례집 발간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투명-소통-안전 아파트에…
  용인특례시, 공동주택 안전책임자에 방범소방 교…
  안양시 노사민정협의회 아파트 입주민과 노동자 …
  성남시, 매화마을 1단지 리모델링 사업계획 승…
  성복동 성복센트럴자이 현판식
  국가보훈대상자 예우를 위한 보훈단체와 동두천…
  오산시 장애인의 날 맞아 정성영씨 등 유공자 …
아파트연합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풍덕천로 139번길 16-3 일신BD 3F / TEL : 031)261-2502 / FAX : 031)261-2503
    인터넷 등록번호 : 경기-아51027 / 등록연월일 2014년07월22일 발행인 / 편집인 : 김광수 청소년보호책임자:김광수
    Copyright© 2015~2023 아파트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