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아파트관리 묻고 답하기 | 용아연 | 종합 | 국토부 질의.답변 | 법제처 유권해석 | 판례
최종편집일 : 2022년 12월 02일 12:27:37
종합    |  아파트뉴스  | 종합
‘맹순씨네 아파트에 온 새들’보러 오세요!  
호매실도서관, 정맹순 작가 작품 전시회·탐조(探鳥) 체험 프로그램 운영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기자 : 아파트연합신문 등록일 : 2022-04-11 10:46 최종편집일 : 2022-04-11 10:46
 

cfbe591a9df7344d559414f10288d5d7_1649641
수원시 호매실도서관이 24일까지 시민을 대상으로 전시·체험 프로그램 ‘맹순씨네 아파트에 온 새들’을 운영한다. 

 

 ‘맹순씨네 아파트에 온 새들’은 새를 관찰하고 그림을 그리는 정맹순 작가(81)의 작품 전시회와 호매실동 아파트 단지 일대에서 탐조(探鳥) 활동을 하는 체험 프로그램으로 운영된다. 

 

 작품 전시회는 24일(매주 월요일 휴관)까지 호매실도서관 1층 로비에서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열린다. 

 

 정 작가가 관찰한 다양한 종류의 새 그림, 자녀·손주에게 선물한 새 그림 등 작품 30여 점이 전시된다. 호매실GS아파트 단지에서 탐조 활동을 하며 완성한 ‘아파트 새 지도’, ‘탐조 기록 노트’ 등 결과물도 볼 수 있다.

 

 탐조 체험 프로그램은 17일 오전 9~11시 호매실GS아파트 단지 일원에서 진행된다. 정 작가의 자녀(딸)인 박임자 씨(탐조책방 대표·생태문화기획자)가 수강생(초등학생 자녀를 둔 7가구)들과 함께 아파트 단지 내 자연환경을 관찰하고, 탐조 활동을 할 예정이다. 

 

 수원시 권선구에 거주하는 정맹순 작가는 아파트 단지와 아파트 인근 텃밭에서 새를 관찰하고, 그림을 그리는 작가다. 지난 2018년 심장 수술을 받은 후 딸이 선물한 노트·볼펜·색연필을 활용해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2020년에는 아파트 단지 내에서 탐조 활동을 시작했고, 2021년까지 1년간 47종의 새를 그리며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아파트 새 지도’를 만들었다. 현재까지 완성한 새 그림은 200여 점에 달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호매실도서관으로 오면 팔순이 넘은 정맹순 작가가 따뜻하고 세심한 시선으로 그려낸 새 그림을 감상할 수 있다”며 “도서관을 찾는 시민들에게 다양한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아파트뉴스의 최신글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투명-소통-안전 아파트에…
  용인특례시, 공동주택 안전책임자에 방범소방 교…
  안양시 노사민정협의회 아파트 입주민과 노동자 …
  성남시, 매화마을 1단지 리모델링 사업계획 승…
  성복동 성복센트럴자이 현판식
  국가보훈대상자 예우를 위한 보훈단체와 동두천…
  오산시 장애인의 날 맞아 정성영씨 등 유공자 …
  부천시, 공동주택 공용시설물 유지보수 지원사업…
  ‘맹순씨네 아파트에 온 새들’보러 오세요!
  울산시, 공동주택 관리감사 및 기술자문 지속 …
아파트연합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풍덕천로 139번길 16-3 일신BD 3F / TEL : 031)261-2502 / FAX : 031)261-2503
    인터넷 등록번호 : 경기-아51027 / 등록연월일 2014년07월22일 발행인 / 편집인 : 김광수 청소년보호책임자:김광수
    Copyright© 2015~2022 아파트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